PRESS CENTER

'스캔들' 한그루, 한기원에 마음 열었나? '목걸이 선물 받아들여'

[TV리포트=김문정 기자] 한그루가 한기원의 애정 공세에 마음을 열었다.

19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스캔들 : 매우 충격적이고 부도덕한 사건'(배유미 극본, 김진만,박재범 연출)에서는 태하(박상민 분)의 수하인 중엽(한기원 분)이 수영(한그루 분)에게 마수를 뻗치는 장면이 그려졌다.

앞서 태하는 명근(조재현 분)에게 복수하기 위해 중엽을 이용해 수영에게 위해를 가하려 했다. 중엽은 지시대로 변호사를 가장해 수영에게 접근했고 마음을 빼앗기 위해 목걸이를 선물했다.

그녀는 선물이 부담스러운 듯 목걸이를 빼겠다 말했지만 그는 받지 않을까 봐 비싼 것이 아닌 15만 원짜리 목걸이를 샀다며 둘러 말했다.

이에 수영은 결국 목걸이를 빼지 않겠다 말했고 내 마음도 받아들인 거냐는 그의 말에 웃음으로 수긍했다.

한편, 재인(기태영 분)은 다시 태하의 집으로 들어가 긴장감을 높였다.

사진= MBC '스캔들' 화면 캡처

김문정 기자 dangdang@tvreport.co.kr


원문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