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 CENTER

'슈퍼모델' 최다빈¯박선임, 늘씬한 각선미 댄스로 '식신로드' 장악

[TV리포트=황지영 기자] 2013 슈퍼모델 최다빈과 박선임이 '식신로드'를 순식간에 클럽으로 탈바꿈시켰다. 


최근 Y-STAR '식신로드' 녹화에 참여한 최다빈과 박선임은 정준하와 창민에게 "내가 봤던 몸매 중 최고"라는 찬사를 들었다. 이에 두 사람은 정준하에 "직접 보니 생각보다 얼굴이 커요"라고 돌직구 발언을 했다. 당황한 정준하는 화면에 얼굴크기를 작게 비추기 위해 급히 뒤로 물러났다고.


창민 역시 "나는 방송보다 실물이 낫다"라고 최다빈과 박선임에 자신감을 내비쳤으나, 독한 평가를 받았다. 두 사람은 "창민씨는 TV랑 실물이랑 똑같아요"라고 솔직하게 의견을 전했다. 


이날 최다빈과 박선임은 늘씬한 각선미를 뽐내며 센시댄스를 선보이기도 했다. 모델들 개인기에 '식신로드' 분위기는 순식간에 물(?) 좋은 클럽으로 변신, 급기야 제작진마저 앵콜을 외치는 사태가 벌어졌다는 관계자의 설명이 있었다.


최다빈과 박선임의 섹시댄스는 14일 정오 Y-STAR '식신로드'에서 본방송된다. 

황지영 기자 jeeyoung2@tvreport.co.kr /사진=Y-STAR 제공


원문보기 >